[도서] 박건 (한국현대미술선 44)

16,200

[도서] 박건 (한국현대미술선 44)

박건 (한국현대미술선 44) / 박건

Park, Geon (Korean Contemporary Art Book 44) by Park, Geon

ISBN 97911-89688-44-8

내지면수 : 192P

제본형태 : 무선제본

인쇄형태 : 전면 컬러인쇄

  

헥사곤 한국현대미술선 마흔네 번째 작가 박건의 80년대 초기작부터 최근의 작업까지 일관된 흐름을 담은 책. 작가는 현대인의 일상으로부터 예술의 영역을 구분하지 않고 삶 그 자체를 소재로 작업해 왔다. 평면 작업에 머무르지 않고 다양한 소재를 활용하여 시대의 흐름을 읽으며 동시대적인 교감을 표현해 내는 작업을 꾸준히 이어왔고 이후 미술 교사로 지내면서 미술교육의 다양한 실험을 직접 수행하는 창의적인 활동을 해왔다. 오늘날까지 <시대 정신>을 실천하는 미술 활동을 통한 작업 여정을 한눈에 볼 수 있다. 요란하지도 과장되지도 않은 그대로의 모습이 일상이며 미술이다. 200페이지를 가득 채우는 작가 박건의 작업 여정을 새겨보는 재미가 있다. 특별히 최근의 작업으로 <공산품 예술>이라 칭하는 작품들은 우리 일상의 보잘것없는 공산품을 소재로 이용하여 현대 미술의 의미를 돌아보게 만든다. 지나치게 멀리 가 버린 이 시대의 의미들을 되찾고 싶어 하는 순수하고 진솔한 작업 들이다. 어설픈 조형물이 내놓는 의미들의 진솔함이 대비되는 작업들을 새겨볼 수 있다. 또한 이 책에는 양정애, 주홍, 조혜령, 공선옥, 류병학, 하일지, 성완경, 전준엽, 원동석, 장석원, 정정엽 등의 글도 풍성하게 담겨있어서 박건 작가와 작품 세계를 이해하도록 도움을 준다.

 

Park, Geon, the 44th book of Hexagon’s Korean Contemporary Art Book Series contains a consistent flow from the early 80s to the latest work of him. Park, Geon has worked on life itself without distinguishing the realm of art from the daily lives of modern people. Instead of staying in ordinary paintings, he continued to read the trends of the times by utilizing various materials and express his communion with the contemporaries. In this book, one can see at a glance the journey of work through art activities that practice the spirit of the times. The Series of his work called “Industrial Products Art” has chosen humble industrial goods as a medium to agonize over the true meanings of contemporary art.

아직 상품평이 없습니다.

상품을 구매한 로그인 고객만 상품평을 남길 수 있습니다.

카테고리:
Updating…
  • 장바구니에 상품이 없습니다.